본문 바로가기
되새김질

새벽.

by Lbird 2009. 4. 17.

게시일 : 2002/11/13 (수) AM 04:18:19     조회 : 11

저녁에 세미나 준비를 하다가 잠시만 눈을 붙여야지
하던 것이 깨어 보니 4시가 넘었다. 큰일이군.
다섯시간 정도후면 세미나인데 아직 준비가 덜 됐으니....
교수님 수업에 또 이상한 숙제가 나와서 그것도
해야 하는데...

뭔가는 끈덕지게 생각하지만 나오는 게 없어 큰일이다.
넌 혼란스럽다고 했던가.

정신나간 것 같던 이상한 날씨가 다시 제정신을 차리는 것 같다.
바람이 차다. 외투 없이 돌아다니는 게 다시 힘들어졌다.
겨울병이 도지는 것은 도지는 것이고..
역시 겨울은 정도껏 추워야 겨울이지.


'되새김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라함.  (0) 2009.04.20
서른..  (2) 2009.04.17
새벽.  (0) 2009.04.17
입시.  (0) 2009.04.17
마음이란게...  (0) 2009.04.11
밤..  (0) 2009.04.0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