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 있을 때.
눈 더미에 담배 꽁초를 꽂아 숨기던 일.
봄이 오고 눈이 녹으면 결국은 드러날 일.

지금 당장 눈가리고 아웅으로 덮으려 하는 이 행위 자체가,
나중에 돌이켜 보면 얼마나 바보처럼 느껴질지 하는 것.

'이런 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der  (2) 2008.03.17
스팸 댓글들  (0) 2008.03.14
옛날 기억 하나  (0) 2008.03.10
그대 내게 다시...  (0) 2008.03.05
참.. 오랫만에  (2) 2008.02.18
아... 감기  (5) 2008.01.14
Posted by L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